skip to Main Content

TEL : 02.544.7557| 오시는길사이트맵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셀럽시크릿 한규리 “겨울철, 보습 관리는?”

 

겨울철에는 외부와 내부 온도 차이에서 오는 건조함이나 니트, 목도리 등 피부에 닿는 섬유의 마찰 증가, 찬바람에 섞인 각종 미세먼지로 인해 피부 트러블이 생길 수 있다. 특히 외부환경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피부는 스스로 피지나 각질을 생성하는데 이때 제대로 관리를 하지 않거나 혹은 과하게 피지나 각질을 제거할 경우 또 다른 피부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따라서 겨울철 더욱 민감해질 수 있는 피부를 위해 더욱 세심한 관리를 해야 한다.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셀럽시크릿 한규리 대표는 “겨울철 피부관리의 핵심은 충분한 보습을 주는 것이다. 그런데 모공 속에 노폐물이나 피지, 묵은 각질이 있으면 아무리 좋은 수분제품을 발라도 소용없다”고 말했다. 이어 “겨울철에는 꼼꼼한 클렌징으로 모공 속을 청결하게 한 후 충분한 보습관리를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실제로 모공 속에 피지와 노폐물이 쌓이고, 묵은 각질이 피부 표면에 들러붙게 되면 피부가 거칠어지고 칙칙해질 수 있다. 또 블랙헤드, 화이트헤드, 여드름 등 모공 트러블까지 생겨나게 된다. 이에 따라 모공 속을 청결하게 하면서 겨울철 건조함을 막아줄 클렌징 제품 선택 또한 신중을 기울여야 한다.

최근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셀럽시크릿에서 출시한 클렌징 라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셀럽시크릿 클렌징 제품으로는 ‘클렌징로션’, ‘아쿠아폼클렌징’, ‘퓨리파잉폼클렌징’이 있다. 이 제품들은 모두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고 클렌징 동안은 물론 클렌징 후에도 보습감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실제로 셀럽시크릿 클렌징 로션은 피부 속 노폐물을 말끔히 제거해주는 천연유래성분들이 다량 함유된 실크타입의 저자극 제품이다. 퀼라야 나무 추출물의 성분이 노폐물과 메이크업을 말끔하게 지워주고 아미노산, 히알루론산, 베타글루칸, 흰목이버섯 추출물, 브로멜라인 파인애플 등의 성분들이 더욱 촉촉하고 매끄러운 피부로 만들어준다.

아쿠아폼클렌징은 버블타입의 아침전용 세안제로 각질과 노폐물을 말끔하게 씻어내고 아쿠아체 성분이 들어있어 세안 후 건조함을 막고 화장이 더 잘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퓨리파잉폼클렌징은 버블타입의 저녁전용 세안제로 풍부한 거품이 모공 속 노폐물을 청결하게 씻어내 주고, 풀 모이스트 성분이 들어있어 세안하는 동안에도 피부 속까지 깊은 보습감을 전달한다.

시중에 클렌징워터나 클렌징오일, 클렌징크림, 클렌징폼 등 다양한 종류의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그러나 제품의 특징과 자신의 피부타입을 고려하지 않은 채 제품을 사용하다 보면 원래의 피부 타입에서 더 민감한 피부 타입으로 바뀔 수 있어 우려된다. 뿐만 아니라 노폐물로 인해 피부가 호흡하지 않아 트러블이나 기미, 잡티, 주름까지 생길 수 있다.

클렌징 오일은 부드럽게 클렌징 되는 장점이 있지만 오일 성분이 피부에 남아 트러블을 유발한다. 클렌징워터 역시 피부를 건조하게 하고 피부 자극을 줄 수 있다. 따라서 피부가 예민하거나 건조한 사람들이라면 저자극이면서 보습감을 충분히 주는 클렌징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 또 세안할 때는 최대한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도록 손이 얼굴에 닿지 않게 하고 물을 ‘탕탕’ 튀기듯 해야 한다.

한 대표는 “피부가 민감한 사람들은 1달에 1번 비포앤애프터바이오 버블마스크 팩으로 1달에 1번 각질관리를 하고 덜 민감한 경우 2주에 1번 정도 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며 “마지막으로 모공 속 노폐물을 말끔히 없앤 뒤에는 피부타입과 외부 환경에 따라 충분한 보습이 되는 수분크림을 듬뿍 발라 피부를 보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Back To Top